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쇼핑 직거래장터 견적서
사이트 맛집 프렌즈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교통 이벤트 토크링 플레이링 오락실 뉴스 비즈니스키워드
최종편집일 : 2020-06-08 (월)
전체기사 군산e뉴스 사건사고 새만금 지역얼굴 제보하기
 뉴스 홈 > 군산시 > 군산e뉴스
서해안에서 비브리오패혈증균 올해 첫 검출
 [2020-06-01 23:07]
전북보건환경연구원(원장 유택수)은 서해안에서 비브리오패혈증균(Vibrio vulnificus)이 올해 들어 첫 검출됨에 따라 주의를 당부했다.



연구원에서는 서해안을 중심으로 매년 비브리오패혈증 유행예측조사 사업을 실시하고 있는데, 지난달 25일 채취한 해수에서 올해 들어 처음으로 비브리오패혈증균이 분리됐다고 밝혔다.



비브리오패혈증균은 해수온도 18℃ 이상에서 균 활성도가 높아지며 여름철에 해수, 갯벌, 어패류에서 주로 검출되는 호염성세균이다.



비브리오패혈증은 전국적으로 연평균 50명 정도의 환자가 발생하고 이중 30~50%가 사망하는 치사율이 높은 3급 법정감염병이다. 또한 간질환 환자, 당뇨병 등 저항력이 약한 만성질환자들이 비브리오패혈증균에 오염된 어패류를 생식하거나 피부 상처를 통해 감염돼 발병하면 치명률이 매우 높아진다.



증상은 평균 1~2일의 짧은 잠복기를 거쳐 급성발열, 오한, 구토, 전신쇠약감, 설사, 하지부종 등의 증상을 동반한 출혈 및 홍반, 수포, 괴사 등 피부병변이 발생하고 조기진단 및 신속한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.



비브리오패혈증 예방을 위해서는 6~9월 사이에 어패류의 생식을 피하고 충분히 익혀 먹어야 한다. 또한 어패류의 보관은 5℃이하로 저온보관하고 가급적 85℃이상으로 가열처리 후 섭취하는 게 좋다. 어패류를 요리한 칼, 도마 등은 소독 후 사용하고 피부에 난 상처 등을 통해 감염될 수 있으므로 상처가 있는 사람들은 바닷물에 들어가지 말아야 한다.



유택수 전북보건환경연구원장은 “해수 온도가 상승함에 따라 도민들이 사전 예방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과 만약 의심증상이 발생하면 즉시 병원진료를 받을 것”을 당부했다.


군산N 핫 클릭
“지방자치 활성화 위해 최선 다할 것”
꼬꼬마양배추, 국내외에서 인기 ‘상종가’
“한 올 한 올 뜨개질로 포근한 사랑 전해요”
군산 서, ‘어린이 교통안전’ 위해 최선


 로그인 후 이용가능합니다. (자 남았습니다.)

이전페이지로.. 맨위로
가장 많이 본 기사 5
전북 군산서 60대 운전사..
“지방자치 활성화 위해 최..t
꼬꼬마양배추, 국내외에서..t
“한 올 한 올 뜨개질로 포..t
군산 서, ‘어린이 교통안전..t
바다 안전! 이제 드론으로 ..t
군산 대표 쌀 성장 기대감…..t
‘사진 찍기 좋은 곳’ 공모..t
채만식 장편소설 ‘탁류’..t
밤의 낭만이 가득한 ‘군산..t
밤의 낭만이 가득한 ‘군산..t
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
회사소개    이용약관    청소년보호정책    개인정보취급방침    고객센터 에스크로이체로 결제하기